강남스타일 성공 특급 도우미들


‘강남스타일’ 싸이의 셔츠엔 단추가 없다?

기사입력 2012-10-13 03:00:00 기사수정 2012-10-13 07:40:50



 

풀어 헤친 보타이, 몸에 꽉 끼는 재킷, 말춤…. 싸이는 세계라는 광장에 홀로 걸어 나왔다. 그 뒤에 싸이를 만든 사람들이 있다.

싸이가 공연 때 입는 정장 셔츠에는 단춧구멍이 없다. 빠른 시간에 갈아입기 쉽게 하려고 ‘찍찍이’를 단추 뒷면에 붙였기 때문이다. ‘싸이 스타일’을 설명하는 홍혜원 실장의 말투에서 디자이너의 세심함이 느껴졌다. “예전에는 컬러풀한 정장을 많이 입혔는데, ‘강남스타일’에서는 세련된 룩을 위해 화이트와 블랙을 베이스로 하고 재킷에만 약간의 컬러감을 줬어요. 턱시도의 고급스러운 느낌을 살려야 신나는 춤, 음악과 극적으로 대비되니까.”

안무팀 이주선 단장은 “싸이는 잔동작을 싫어한다”고 했다. ‘연예인’ ‘위 아 더 원’ 등에 이어 ‘강남스타일’ 안무를 짠 이 단장은 “공연 때 ‘뛰어’를 연발하는 싸이의 이미지에 1980년대 중반 말춤이 떠올랐다”고 했다. “춤을 동영상으로 찍어 미국에 있는 싸이에게 보냈는데 몇 시간 만에 국제전화가 왔어요. ‘너무 좋다. 이거 완전 내 거다.’”

가수 싸이가 4일 밤 서울광장에 특별 설치된 돌출 무대로 걸어 나오고 있다. 세계를 향한, 자신을 위한 걸음이다. 김종원 기자 won@donga.com


“노랫말처럼 재미있게 갈 데까지 가보자는 마음으로 찍은 것뿐인데 그게 제대로 통한 것 같다.” 조수현 감독은 ‘강남스타일’ 뮤직비디오에서 강남의 세련미와 싸이의 코미디를 정면충돌시켰다.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는 2004년부터 싸이와 친하게 지냈다. 2009년 제대한 싸이를 반겨주는 기획사가 별로 없을 때 싸이가 뻗은 손을 잡아줬다.

임희윤 기자 imi@donga.com  
전주영 기자 aimhigh@donga.com  



http://news.donga.com/Enter_Photo/3/09/20121013/50073742/1




by 고유념자각애 | 2012/10/13 08:44 | 한류(韓流) | 트랙백(1) | 덧글(0)

트랙백 주소 : http://teckoo.egloos.com/tb/10946049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at 2013/06/23 04:52

제목 : poker bonus
Eastward Chicago stands to misplace $1.5 jillion in tax receipts, tricks, and psychological warfare that is geared to Aid you misplace money....more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